CLIMBING & BOULDERING

 클라이밍은 말 그대로 올라가는 것을 말합니다. 일반적인 의미로 등반(登攀)을 말하며, 암벽등반(Rock Climbing), 빙벽 등반(Ice Climbing), 빙하등반(Glacier Climbing)…

대상지에 따라서 클라이밍을 구분하고 있으며,  등반(登攀)은 등산(登山)의 한 방법이라 말할 수 있고 굳이 차이점을 찾자면 등반은 추락 할수 있고, 등산은 추락이 아니라 미끄러짐이나, 구르는 정도라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등반 기술이라 하면 추락에 대비한 기술이라 할 수 있고, 등산 기술은 정상까지 갔다가 안전하게 되 돌아 올 수 있는 기술이라 할 수 있으며 등산의 한 범주에 속하는 것이 등반이라 할 수 있습니다.

 

 클라이밍의 시작은 유럽의 알프스에서 시작 되었다라고 볼수 있습니다.

 처음에는 지금의 등반을 뜻하는 클라이밍 보다는 정상을 올라가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등산의 형태 였지만 알프스의 3~4천 미터의 눈덮힌 산들이 하나씩 등정되고 사람들은 새로운 봉우리로 눈을 돌리기 시작했고, 그 결과 아무나 오르지 못하는 바위로만 이루어진 암봉들을 시도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때부터 본격적인 암벽 등반, 지금의 락 클라이밍이 시작되었습니다. 처음에는 뭐라 할 장비도 없어 추락을 방지하기 위해 삼으로 만든 로프만을 사용해 등반을 시작했고 그 이후에 하켄 같은 바위틈에 두드려 박는 확보물이나 해머 같은 장비가 등장 하기 시작했습니다. 한동안 로프, 하켄, 해머는 암벽등반의 3대장비로 불리어 지며, 이 세가지 장비로만 등반이 이루어지다가 1910년 독일의 “오토 헤르조그(Otto Herzog)”란 산악인이 그 당시 소방관들이 사용했던 구조용 고리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카리비너하켄(crabinerhaken)”이란 이름의 장비를 고안하게 되었습니다.

 그 결과 지금 우리가 카라비너라 부르는 이 장비의 덕분으로 등반의 속도는 엄청나게 발전되었고, 안전 또한 카라비너를 이용한 확보기술이 더욱 발전되어 보다 안전하고 즐거운 등반으로 발전하게 되었습니다. 그 이후에 클라이밍을 위한 많은 장비가 개발, 고안 되었지만 이 카라비너만큼 등반을 발전시킨 장비는 없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라 말할 수 있습니다.

 

 유럽의 등반가들은 이런 장비들을 사용해 아주 어려운 바위 봉우리들을 하나씩 등정하고, 점차 난이도 있는 어려운 코스들을 시도하기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등반 길이가 긴 코스에서는 어려운 구간을 연습하기 위해서 연습이 필요한 구간까지 등반을 해서 올라가야 하는 번거로움도 발생하고, 어려운 구간이라 함은 그만큼 위험구간이기 때문에 사람들은 동작은 어렵지만, 쉽고 안전한 곳에서 연습할 곳을 찾다 보니 높이는 낮은(추락에서 안전한 높이)곳 이지만 동작은 어려운 바위에서 연습하기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유럽 알프스의 빙하계곡 아래 지방에는 이런 연습 할 만한 바위가 많았습니다. 빙하계곡이 침식되면서 빙하 상단부의 큰 바위들을 아래로 밀어내어 빌딩만한 바위부터 집채만한 바위, 사람 정도의 바위 등 수많은 크기의 바위들이수없이 산재해 있었고 이러한 바위들을 보울더(Boulder)라고 하지요. 사람들은 이러한 보울더를 이용해 어려운 구간을 연습하기 시작했고(흔히 연습바위라고도 불림) 이것이 바로 볼더링(Bouldering)의 시초가 되었으며, 볼더링 또한 클라이밍의 한 종류라고 할 수 있습니다.

 클라이밍은 보통 어려운 구간, 쉬운 구간 들이 연속적으로 나오는 반면에 볼더링은 처음부터 어려운 구간을 연습하기 위해 고안되어 거의 대부분이 어려운 구간들로만 이루어진 곳이 많습니다. 그래서 클라이밍보다 더욱 다이나믹하고 역동적인 동작들이 많이 나오게 됩니다. 또한 추락으로부터 오는 위험을 배제하였기 때문에 클라이밍에서는 나오기 힘든 대범한 동작(다이노, 점프 동작)들도 많이 사용됩니다.

 현재 클라이밍이 스포츠로 활성화된 것처럼 볼더링 또한 많은 관중이 생기고 규칙이나 심판이 생기게 되어 스포츠로서 새로운 각광을 받고 있으며, 도심 근교에서 쉽게 할 수 있는 스포츠로써 인기를 많이 받기 시작하고 있습니다.

 

ADVANTAGE & EFFECTS

1. 탄탄하고 균형 잡힌 몸매, 다이어트에 효과적

 클라이밍은 손끝 악력 부터 발끝의 집중력까지 한 부분이 아닌 허벅지, 팔, 복부 등 다양하고 미세한 근육들을 함께 쓰기 때문에 전신 운동으로써의 효과가 커 탄력 있고 아름다운 바디라인을 만들 수 있습니다.  일상생활에서 잘 쓰지 않는 근육과 허리와 복근의 지속적인 사용으로 자연스럽게 체중감량 효과와 미세근육이 발달해 탄탄하고 맵시 있는 몸매를 만들 수 있어, 최근 여성들에게 인기가 많습니다. 보디빌딩으로 생기는 우락부락한 근육이 아닌 날씬 하면서도 단단한 잔근육이 발달하고 전신을 좌우로 움직이며 신체의 중심점을 찾아가다 보면 자연스럽게 균형 있는 신체를 만들어 갈 수 있습니다.

​​

2. 유산소운동 + 근력운동을 동시에

 단순히 칼로리 소모만 되는 것이 아니라 전신근육을 강화함으로써 비만을 예방하고 치료하는데 아주 효과적인 운동으로, 칼로리 소모가 런닝 머신의 2배가 넘는다고 합니다.

​3. 어깨와 등 근육 발달에 효과적

 클라이밍은 어깨와 등 근육에 효과적입니다. ​클라이밍은 상체근육만 발달하는 운동이라고 오해할 수 있지만 클라이밍은 전신운동입니다. 난이도가 낮은 초반에는 하체보다 상체의 근력운동이 대부분일 수 있지만, 난이도가 높아지면서 하체의 쓰임도 많아져 전신으로 근력이 발달하게 됩니다.

      

4. 공간 감각 발달

 뛰어난 공간감각을 가지고 있다면 잡아야 할 홀드와 발로 디뎌야 할 홀드를 보다 빠르게 찾을 수 있습니다. 벽면에 매달려 있는 상태에서 다음 홀드의 위치를 파악 하기란 결코 쉬운 일이 아니기 때문에, 벽면에 매달리기 전에 스스로가 딛고 잡아야 할 홀드의 위치를 미리 머리 속에 하나의 커다란 지도처럼 그려 나가면서 감각적으로 그 방향으로 몸을 움직여 홀드를 하나하나 잡아 가야 하는데, 이때 공간감각 발달에 큰 도움을 줍니다.

5. 즐기면서 하는 운동

 안정적인 공간에서 남녀노소 구분 없이 공통된 과제를 놓고 서로 토의하고 때로는 경쟁하며 몸을 움직이는 과정 속에서 정신과 육체가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는 재미있는 스포츠이며, 암벽을 타며 정상을 찍었을 때 그 쾌감은 어떤 운동의 쾌감과는 바꿀 수 없을 만큼 엄청난 희열을 선사합니다.

​​

6. 스트레스 해소

 현대인들의 경우 스트레스를 해소할 장소나 때가 마땅치 않은데 클라이밍을 하는 중에는 조금씩 올라가는 쾌감을 느낄 수 있으며 운동 후에는 본인이 원하는 목표점을 이루었다는 만족감을 동시에 느낄 수 있습니다.

클라이밍은 다른 운동보다 운동의 효과가 높다고 말할수 있습니다. 그만큼 다른 운동보다 훨씬 힘이 든다는 의미 입니다.

짧은 시간에 근육의 운동량이 많다는 말은 그 만큼 운동의 효과가 좋다는 말이고,  또한 다른 운동에 비해 어렵다고 할수 있습니다.

 

PREPARATIONS

1. 암벽화

 암벽화는 온라인 쇼핑몰에서 구매 가능하지만 가급적이면 한번 신어보고 구매하는 것을 권합니다. 아쉽게도 수지 클라이밍 주변에는 오프라인 매장이 없습니다. 부득이 온라인 매장에서 주문 할 시에는 반드시 “자”를 이용해 발 길이를 측정하고 주문 하셔야 합니다. 평상시에 신는 신발 사이즈는 자신의 발 사이즈가 아니라 신발 사이즈 이기 때문에 반드시 실측을 하고 주문 하셔야 합니다. (실제 발길이와 신고있는 신발 사이즈는 차이가 많이 있습니다.)

 클라이밍 경험이 많으신 분들은 실측 길이가 260mm 이면 260mm 를 주문 하면 되지만, 처음 하시는 분들은 한 치수가(5mm)가 큰 265mm를 주문하시는 것을 권장합니다.

 센터에서 암벽화 구매가 가능하지만 따로 재고는 없고, 주문해서 판매하기 때문에 길게는 3~4일 정도 배송 기간이 필요하며 주문하신 분들은 대여용 암벽화 무료 대여가 가능합니다.

2. 쵸크

 쵸크는 탄산 마그네슘 분말로 홀드를 잡고 매달렸을때 땀에 의해서 손이 미끌어지는 것을 방지 합니다. 클라이밍 짐에 따라서 공용으로 사용하는 곳도 있고, 개인 쵸크를 사용 하는 곳도 있습니다. 수지 클라이밍에서는 개인 쵸크는 사용을 금지(실내 이용)하고 있기 때문에 따로 준비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3. 복장

편한 운동복장이면 됩니다. 굳이 시중에 나와있는 클라이밍 바지, 볼더링 바지를 준비 할 필요는 없습니다. 간편한 트레이닝복도 좋고, 레깅스도 좋습니다. 신축성 좋고 편한 복장이면 다 좋습니다. 수지 클라이밍에는 복장에 대한 규제는 없습니다.

4. 로프 클라이밍에 필요한 장비는 볼더링장비 + 확보장비가 필요하며

          클라이밍은 높이가 낮은 실내가 아니라 15m를 올라가기 때문에 추락에 대비한 장비와 기술이 필요합니다.

          이 추락에 대비한 기술을 확보 기술(빌레이)라 하며 추락에 대비한 장비를 확보 장비라 합니다.

          확보장비에는 안전벨트, 빌레이 디바이스와 잠금 카라비너가 필요하며 개인 장비 이외에도 로프와 퀵드로우라는 장비가 반드시 있어야 합니다.

          그 외에 외벽 이용에는 개인 쵸크백과 쵸크를 준비하여야 합니다.

실내에서만 클라이밍을 하시고자 하시는 분들은 암벽화만 준비 하시면 되고,

암벽화는 수지클라이밍에서 구입 가능합니다.